은평방송

LG헬로비전 은평방송은 서울 은평구민이 원하는 다양한 콘텐츠를 만듭니다.
은평방송은 헬로tv 채널 25번에서 만나실 수 있습니다.

지역방송국 지역방송 홈
를 클릭 하시면 관심지역으로 설정됩니다.
서울
경기/인천
강원
충청
전라
대구/경북
부산/경남
오늘의뉴스 | 뉴스 | 은평방송 | LG HelloVision
[우리동네 히어로] 보이스 피싱 막은 불광동 편의점 주인…"남 일 아니잖아요" 구분사회(손성혜 기자) 2021.03.24 17:09:29

<앵커>
가족이나 지인을 사칭해
기프트카드를 사게 하거나 계좌번호 입력을 유도해
돈을 빼가는 보이스 피싱 범죄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최근 은평에서도 60대 여성이
보이스 피싱 피해를 입을 뻔했는데요,
편의점 주인이 기지를 발휘해 피해를 막았습니다.

우리동네 히어로, 손성혜 기잡니다.



한 여성이 편의점으로 들어옵니다.

60대 후반의 이 여성,
급한 듯 점원에게 핸드폰 문자를 보여주면서
기프트 카드를 주문합니다.

딸이 문자로 기프트카드를 사서
사진을 찍어 보내 달라고 했다는 겁니다.

옆에 있던 편의점 주인 윤영신 씨는 보이스피싱을 의심했습니다.

윤영신 보이스 피싱 막은 편의점 점주 (은평구 불광동)
"할머니가 구글 카드를 15만 원짜리 두 장을 사러 오셨어요.
메시지를 보니까 할머니가 사실만 한 품목은 아니잖아요."

윤 씨는 문자를 보낸 사람이
딸이 맞는지 확인해보자고 할머니를 설득했습니다.

윤영신 보이스 피싱 막은 편의점 점주 (은평구 불광동)
"할머니 속는 셈 치고 (딸에게) 전화 한번 해보자고 여러 번 설득했더니 할머니가 (딸의) 번호를 알려주시더라고요.
딸이 전화를 받는 데 그런 적 없다고 하시더라고요."

윤 씨는 할머니와 함께 경찰을 찾아갔고
경찰은 할머니의 은행 계좌와 카드를 지급 정지시켰습니다.

할머니는 편의점에 오기 전,
문자로 온 링크를 통해 은행 계좌와 카드번호
계좌 비밀번호까지 입력한 상황.

박병귀 서울 은평경찰서 불광지구대 팀장
"할머니 계좌에 6천8백만 원이 있었습니다. 그걸
보이스피싱 일당이 그 돈을 인출해가려고
만약 그 당시에 업주가 이상하게 생각하지 않았다 신고를 하지 않았다면 분명히 그 분은 피해를 당했을 거라 생각합니다."

경찰은 보이스 피싱 피해를 막은
윤 씨에게 감사장을 전달했습니다.

손님의 행동에서 이상한 점을 감지했고
이를 그냥 지나치지 않은 편의점 주인

윤영신 보이스 피싱 막은 편의점 주인 (은평구 불광동)
"그게 나일 거라는 생각은 대부분 안 하잖아요. 남 일이라
생각하는데 사건 내용이 너무 똑같으니까 일단은 확인해보고
잠깐만 생각 기울이면 예방할 수 있으니까…."

경찰은 가족이라도
문자로 돈이나 기프트카드를 요구하는 연락을 받으면
사실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헬로tv뉴스 손성혭니다.


[촬영기자 : 우성만]

▶ 가장 빠르고 정확한 지역 소식, 지역채널 25번
[헬로tv뉴스 서울] 매일 저녁 6시 30분, 우리 지역 대표 지역뉴스
☎ 유튜브 '헬로! 서울경인'/ 페이스북 '헬로서울'



< 가장 빠르고 정확한 지역소식 ©LG헬로비전, 무단 전재·재배포금지 >